엄지 "학창시절, 춤 잘 추는 척 하려고 몰래 안무 연습"

SBS뉴스

작성 2018.08.11 10:0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엄지 "학창시절, 춤 잘 추는 척 하려고 몰래 안무 연습"
'요고바라' MC 엄지가 학창시절 춤을 잘 추는 것처럼 보이기 위해 집에서 몰래 안무연습을 해 친구들에게 주목을 받았다고 고백한다.

엄지와 산하는 요즘 10대들의 고민을 함께 나누는 코너에서 “친구들이 점심시간에 음악이 나오면 춤을 다 잘 춰서 주눅든다.”는 고민의 내용을 듣고 엄지는 해결을 위한 꿀팁을 알려준다.

엄지는 자신도 춤추는 걸 좋아해서 학창시절 음악이 나오면 원래 춤을 잘 추는 것처럼 보이려고 미리 집에서 안무연습을 해갔다고 이야기한다. 한 번 미리 연습해본 것과 안 해 본 것은 너무 다르다며 춤을 연습하고 가라는 조언한다. 산하가 엄지에게 “춤을 잘 췄었는가?” 라고 질문하자 엄지가 학교에서 춤을 추면 친구들이 쳐다보기도 해 자신의 춤이 나쁘지 않다고 생각했다고 대답한다.

또, 이 날 방송에서는 엄지와 윤산하는 10대가 놀 때 가장 많이 간다는 노래방에 간다. 이들은 더욱 재미있게 놀기 위해 친구들을 초대한다. 주변 친구 중 흥이 많다는 여자친구 멤버 신비, 아스트로 멤버 문빈이 그 주인공으로 무대에서는 보지 못했던 발랄한 모습을 볼 수 있다. 이들이 노래방에서 어떻게 노는지 오는 12일(일) 오전 10시 30분 SBS MTV에서 볼 수 있다.

10대의 라이프를 엿보고 그들의 고민을 함께 이야기해보는 1318 공감형 프로그램 '요고바라'는 매주 일요일 오전 10시30분 SBS MTV와 네이버V라이브에서 동시방송 된다.  

(SBS funE 김지혜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