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북] 2화, '비머가 알고싶다' 편집자 감금설을 파헤쳐보았다

이주형 기자 joolee@sbs.co.kr

작성 2018.08.03 17:4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비디오머그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독자 참여형 콘텐츠 '정글북'입니다. 정글북 2화는 그동안 비디오머그 구독자들이 줄곧 제기해왔던 편집자 감금설을 파헤쳐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SBS 비디오머그)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