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멤버들, 게릴라 강연 도전…설민석 특급 코치

SBS뉴스

작성 2018.07.14 14:07 수정 2018.07.14 16:0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미지[SBS funE | 강선애 기자] ‘집사부일체’ 멤버들이 캠퍼스에서 포착됐다.

오는 15일 방송될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열세 번째 사부 설민석의 제안으로 강연에 나서게 된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의 모습이 공개된다.

지난 방송 당시 사부의 집을 찾아간 멤버들을 청천벽력 같은 소식을 들었다. 사부 설민석이 "내일 즉석 길거리 게릴라 강연을 할 거다"라고 운을 뗀 것. 주제를 묻는 멤버들에게 설민석은 "나의 역사를 강연하라"라고 말했고, 멤버들은 막막함에 좌절했다. 이에 설민석은 "제가 여러분을 최고의 강사로 뒤바꿔주겠다"며 강연 노하우를 전수할 것으로 예고한 바 있다.

설민석의 특급 코치를 받은 멤버들이 정말로 강연을 하게 될 지, 각자 어떤 이야기를 할지 기대감을 자아내고 있는 가운데 ‘집사부일체’ 제작진은 본 방송에 앞서 미공개 사진들을 프로그램 공식 SNS에 올려 눈길을 끌었다.

제작진에 따르면, 멤버들이 사부와 향한 곳은 사부의 모교였다. 공개된 이미지 속에서는 학생 식당, 건물 앞 광장 등 학교 곳곳에서 포착된 멤버들과 학생들의 모습이 포착돼 뒷이야기를 궁금하게 만들었다.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의 강연 도전기는 15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될 ‘집사부일체’에서 공개된다.

강선애 기자  

(SBS funE 강선애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