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무 국방, 美 해군성 장관 면담…비핵화·평화정착 논의

유성재 기자 venia@sbs.co.kr

작성 2018.07.13 16: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송영무 국방, 美 해군성 장관 면담…비핵화·평화정착 논의
송영무 국방부 장관은 오늘(13일) 서울 용산 국방부 청사에서 리처드 스펜서 미 해군성 장관을 면담하고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정착 등을 논의했다고 국방부가 밝혔습니다.

오늘 면담에서 송 장관은 지난 북미정상회담과 북미고위급회담 등 북한의 비핵화를 위한 미국의 노력을 높이 평가하면서 북미 양국 간 진지하고 성실한 대화가 지속돼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습니다.

스펜서 장관도 두 차례 남북정상회담에 이은 남북장성급 군사회담의 성공적 개최 등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한국 정부의 노력을 높이 평가했습니다.

국방부는 "송 장관과 스펜서 장관은 변화하는 한반도 안보 상황 속에서 굳건한 한미동맹을 유지하는 가운데 한미 국방 당국 간 공조를 강화해 나가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점에 의견을 같이했다"면서 "두 장관은 한미 해군·해병대 간 긴밀한 협력이 굳건한 한미동맹 발전과 양국 안보증진에 크게 기여해왔다고 평가했다"고 전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