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김재원 "내 본 모습과 가장 비슷한 천사役"

SBS뉴스

작성 2018.07.13 15: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김재원 "내 본 모습과 가장 비슷한 천사役"
배우 김재원이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을 출연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김재원은 13일 오후 2시 30분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사옥에서 진행된 SBS 주말특별기획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극본 박언희, 연출 박경렬) 제작발표회에서 “이번 역할은 시청자들에게도 그렇고, 나한테도 그렇고 치유될 수 있는 역이 될 것 같아서 결정하게 됐다”고 전했다. 

김재원은 “어느 순간부터 ‘살인 미소’라는 별명이 생긴 이후에 많은 분들이 저에게 악역을 원했다. 악역을 몇 번 하다 보니까 몸이 너무 아프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악한 마음을 가지고 연기하다 보니까 힘들었는데 이번 역할은 제 본 모습과 가장 비슷한 천사 역할을 만났다. 이 역할이 나를 살리겠다는 생각에 출연했다. 천사로서 옆에서 남상미 씨를 도와주고 수호해준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김재원은 극 중 운명처럼 만난 은한(남상미 분)의 성형수술을 담당하고, 그녀의 잃어버린 기억을 함께 찾아가는 성형외과 원장 한강우 역으로 분해, 든든한 흑기사 캐릭터 탄생을 알리고 있다.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은 살기 위해 인생을 걸고 페이스오프급 성형수술을 감행했지만, 수술 후유증으로 기억을 잃고 만 한 여자가 조각난 기억의 퍼즐들을 맞추며 펼쳐가는 달콤 살벌한 미스터리 멜로드라마. 오는 14일 밤 8시 55분에 첫 방송된다.

사진=김현철 기자

(SBS funE 손재은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