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당, 9월 2일 전당대회 개최…대표·최고위원 선출

남정민 기자 jmnam@sbs.co.kr

작성 2018.07.13 11:3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바른미래당은 새 대표와 최고위원 선출을 위한 전당대회를 오는 9월 2일 개최하기로 했습니다.

바른미래당은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 회의에서 당초 다음달 19일 개최 예정이던 전당대회를 9월 2일로 연기하는 방안을 의결했습니다.

신용현 수석대변인은 서면브리핑에서 당 혁신을 위한 사업 추진이나 제반 실무 준비를 고려해 전당대회 날짜를 2주 미루자는 전당대회준비위원회 건의를 받아들여 이렇게 정했다고 밝혔습니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