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철 "고용쇼크 前 정부 탓하는 文 정부는 비대한 청와대 정부"

최고운 기자 gowoon@sbs.co.kr

작성 2018.07.13 10:4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김동철 "고용쇼크 前 정부 탓하는 文 정부는 비대한 청와대 정부"
바른미래당 김동철 비상대책위원장은 "암담한 고용쇼크를 두고 계절 탓을 하던 문재인정부는 이제 이명박·박근혜정부 탓이라고 한다"고 한다며 비판했습니다.

김 비대위원장은 국회에서 열린 비대위 회의에서 "최장기 고용쇼크는 실체 없는 소득주도성장과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이 주범으로 이제라도 정책적 실패를 솔직히 인정해야 한다"면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청와대가 자영업·소상공 담당 비서관 신설을 검토 중인 데 대해서는 "청와대 비서실을 더 비대하게 운영하려고 한다"면서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의 몰락 위기가 청와대에 담당 비서실이 없었기 때문이냐"고 반문했습니다.

김관영 원내대표는 "내년도 최저임금의 결정시한이 하루 남았지만 사용자측 전원과 근로자측 일부가 참석을 안해서 회의 진행이 안될 우려가 나온다"면서 "현재 불참 중인 위원들을 제외한 상황에서 최저임금이 그대로 결정되는 상황이 없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