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진영 "김종국과의 썸 NO…해외 팬들에게 협박 받아"

SBS뉴스

작성 2018.07.13 08: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홍진영 "김종국과의 썸 NO…해외 팬들에게 협박 받아"
트로트 가수 홍진영이 가수 김종국과의 핑크빛 분위기에 대해서 "편한 오빠 동생 사이 일뿐"이라며 선을 그었다.

지난 12일 방송된 KBS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홍진영은 김종국과 박수홍 중 선택해달라는 요청에 김종국을 택했다.

홍진영은 "지금도 많은 팬들이 저한테 '널 죽여버리겠다'고 쪽지를 보낸다."면서 "웬만하면 언급을 안 하고 싶지만 종국오빠는 진짜 좋은 사람이고 착한 사람이고 편한 오빠"라면서 최근 방송에서의 '썸' 분위기는 사실이 아니라고 부인했다.

이에 유재석은 "해외팬들한테 그런 얘기 들으면 박수홍 선택할 수도 있지 않나."라고 받아치자, 홍진영은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그러자 전현무는 "마음을 속일 수는 없지 않나."라며 홍진영의 마음을 대변해 웃음을 줬다.

허경환이 "김종국이 형이랑 문자 하나."고 돌발 질문을 던지자 홍진영은 "안한다. 조용히 좀 해달라."며 당황해해 스튜디오를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앞서 김종국은 SBS '미운우리새끼'에 하하와 함께 출연해 결혼에 대한 고민을 털어놨다. 이에 하하가 "홍진영과 사귄다는 소문이 돈다."고 운을 떼자, 김종국은 "그러지 말아라. 예능 프로그램에서 내가 진영이 애교를 늘 거부하는데 실제로 사귀면 내가 너무 이상한 사람 아니냐."며 홍진영과는 좋은 동료 사이라고 선을 그었다.

이에 하하는 "'엑스맨' 때는 그러지 않았냐."며 과거 스캔들을 언급, 웃음을 줬다.

(SBS funE 강경윤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