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열대야·무더위 계속…경기 남부·영남 오존농도↑

SBS뉴스

작성 2018.07.12 12: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지난 밤사이 서울 지역에는 올여름 첫 열대야가 관측됐습니다.

앞으로 더위가 이어지면서 폭염과 열대야도 계속될 것으로 보이니까요, 무더위 속 건강 잘 챙기셔야겠습니다.

오늘(12일)도 보시는 것처럼 전국 대부분 지방으로 폭염 경보와 주의보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서울의 한낮 기온은 32도로 어제보다 조금 더 더워지겠고, 대전과 전주는 35도, 경북 의성은 36도를 기록하겠습니다.

이렇게 무더운 날씨 속에 대기가 불안정해지면서 곳곳으로는 소나기구름이 발달하게 됩니다.

오늘 오후에는 경기 북부와 영서, 일부 경북 내륙 지역에 소나기가 지나겠는데요, 양은 5~20mm 정도로 그렇게 많지 않겠지만, 국지적으로 강하게 내리겠고 일부 벼락을 동반해 요란스럽게 소나기가 지날 수도 있겠습니다.

지금 전국 곳곳으로 구름이 낀 가운데 일부 서울 지역에는 약하게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도 있습니다.

낮 동안에도 구름 많은 날씨가 이어지겠고요, 구름 사이로 볕이 강하게 들면서 오늘 경기 남부와 영남 지방은 오존 농도가 높아질 수 있겠습니다.

한낮 기온은 어제보다 더 올라서 서울은 32도, 대구와 대전, 전주와 광주는 모두 35도까지 오르겠습니다.

갈수록 더위가 계속되면서 주말에는 서울의 한낮 기온도 33도까지 오르겠습니다.

(이여진 기상캐스터)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