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무 떠넘기려고' 직장 동료 살해한 40대 구속

정다은 기자 dan@sbs.co.kr

작성 2018.06.14 19:1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채무를 떠넘기기 위해 전 직장동료를 살해한 혐의로 구속된 40대 남성이 검찰에 송치됩니다.

42살 A씨는 지난달 31일 새벽 1시쯤 인천 남구의 길가에 세워진 자신의 차 안에서 술에 취해 자고 있던 전 직장동료 38살 B씨를 목 졸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A씨는 지난 4월쯤 B씨의 명의를 빌려 25.5t 덤프트럭 등 차량 2대를 산 뒤 매월 할부금을 납부하다가 돈이 떨어지자 채무를 B씨에게 떠넘기려고 범행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채무를 피하고자 차량 명의 이전 등을 B씨에게 요구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자 범행을 계획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