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당선인, 인터뷰 논란 직후 SNS 행보…부인과 라이브방송

SBS뉴스

작성 2018.06.14 13:3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이재명 당선인, 인터뷰 논란 직후 SNS 행보…부인과 라이브방송
“앞으로 칭찬 많이 해주세요”

더불어 민주당 이재명 경기도지사 당선인이 14일 정오께 부인 김혜경 씨와 함께 자신의 페이스북 라이브 방송에 참여, 경기도민에게 감사를 표했다.

이날 이재명 당선인은 “반갑습니다. 페이스북 친구님들. 오랜만에 생중계로 함께”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시작했다. 이 당선인은 “앞으로 도정을 꾸려가기 위해서는 많은 칭찬을 해주시고 힘을 실어주셔야 한다.”고 당부하기도 했다. 

또 이 당선인은 전날 있었던 인터뷰 논란과 관련해 "시간 지나고 보니 내가 지나쳤다. 그러지 말았어야 했다"면서 "굳이 변명하자면 앞서 (언론에) 호되게 당한데다가, 사실 언론사와 미래 지향적 이야기를 하기로 사전에 약속했다. 예외 없이 다 과거 얘기를 해서 그렇게 했다"고 말했다. 

이 당선인은 "(방송사에서) 그거 절대 안 하겠다고 약속해놓고 또 그러고, 심지어 제가 하지도 않은 말을 했다고 하고"라면서 "하지만 내 부족함이다. 죄송하다. 이건 (내가) 수양해야지요"라면서 인터뷰 태도 논란과 관련해 직접 사과했다.

이 당선인은 인권변호사로 활동했던 시절부터 정치인으로 선거에 나갔던 시절을 떠올리면서 “변호사로 활동했으면 돈도 많이 벌고, 이렇게 시끄럽게 하지 않지 않았겠나. 그런데 내가 가만히 있지를 못했다. 이 사람이 고생을 했다.”며 곁을 지켰던 부인 김혜경 씨와 팔짱을 두르며 화목한 분위기를 연출하기도 했다.

앞서 이 당선인은 경기도지사 당선 확정 직후 방송사와 가진 인터뷰에서 여배우 의혹 등 선거과정에서 제기됐던 내용에 대한 질문이 이어지자 귀에 꽂았던 방송 장비를 제거하거나, 질문한 앵커에게 불쾌한듯한 말투로 반문을 하며 질문을 잘라 논란에 휘말린 바 있다. 
 

(SBS funE 강경윤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