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개표 진행 중 때 이른 기자회견…전원책 "새정치 희망 아직 있다"

SBS뉴스

작성 2018.06.14 08:3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안철수, 개표 진행 중 때 이른 기자회견…전원책 "새정치 희망 아직 있다"
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가 6·13 지방선거에서 3위가 점쳐지자 마자 기자회견을 열고 입장을 밝혔다.

13일 오후 8시경 안철수는 기자회견을 열고 “준엄한 선택을 존중한다. 주어진 소임을 깊이 고민하겠다”며 “추후 다시 말씀드릴 기회가 있을 것”이라는 짧은 의견을 밝힌 후 캠프 관계자들과 악수를 한 뒤 자리를 떠났다.

개표가 시작된 지 단 2시간 여 만에 기자회견을 통해서 낙선을 인정한 것.

같은 날 방송된 MBC ‘배철수의 선거캠프’에 출연한 전원책 변호사는 안철수의 이 같은 낙선 이후 반응에 대해서 “안철수 후보가 (정계에서) 물러나기는 쉽지 않을 것”이라며 “나름대로 안철수표 새정치에 대중들의 희망이 남아있다”고 말했다.

이에 유시민 작가가 “(안철수 후보의 정계도전에 희망이)남아있다고요?”라고 반문했고 전 변호사는 “남아있다고 본다.”면서 “본인이 권력 의지가 있다면 지금이라도 대중과 함께 호흡하면서 지도자들의 아젠다에 대해 공부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SBS funE 강경윤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