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당선 인터뷰 논란 "책임질 부분? 그쪽이 그렇게 생각하나?"

SBS뉴스

작성 2018.06.14 08:0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이재명, 당선 인터뷰 논란 "책임질 부분? 그쪽이 그렇게 생각하나?"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경기지사 당선인이 당선기념 인터뷰에서 자신에게 불편한 질문을 회피하고, 부적절한 언행을 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13일 이재명 경기지사 당선인은 당선이 확정되자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에 위치한 자신의 선거대책위원회 사무실에서 진행된 MBC 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선거 막판에 여러 가지 어려움을 겪었다.”며 최근 불거진 의혹들에 대해서 질문하려 하자, 귀에 꽂았던 방송장비를 거칠게 빼며 대답을 회피했다.

이날 이재명 경기지사 당선인은 이원생중계 되고 있는 MBC 스튜디오의 앵커의 질문에 채 끝나기도 전에 “네. 감사합니다. 잘 안 들리는데요. 열심히 하도록 하겠습니다.”라며 앵커의 목소리가 들리는 인이어를 빼며 질문에 답을 하지 않았다.
이미지이 모습이 전파를 타자, 시청자들은 이 당선인이 곤란한 질문을 피하기 위해서 일부러 방송장비 탓을 하며 대답을 회피한 게 아니냐고 지적했다. 경기도지사 선거 직전 이재명 당선인은 배우 김부선과의 스캔들, 형수 막말 논란, 혜경궁김 씨 논란 등에 휘말렸다.

같은 날 이 당선인은 JTBC 뉴스와의 인터뷰에서도 논란을 빚었다. 13일 밤 이재명 당선인은 경기도지사 당선이 확실시된 뒤 가진 JTBC 뉴스룸과의 인터뷰에서 “아까 말씀 중에 책임질 부분이 있다면 책임을 지겠다, 이런 말씀을 하셨다. 구체적으로 어떤 뜻에서 하신 얘기인가?”라며 앵커가 질문을 던졌다.

인터뷰에 앞서 이 당선인은 이날 밤 수원시 인계동 선거 캠프에서 당선이 확실시 되자 “우리 도민들과 우리 국민께서 촛불을 들고 꿈꾸셨던 세상, 공정한 나라, 함께 사는 세상을 만들어달라는 그 꿈이 이번 경기도에서도 이루어지기를 바라는 그 열망이 열매를 맺었다고 생각한다.”면서 “저는 우리 국민이 스스로의 삶을 바꾸기 위해 만든 그런 도구라고 생각한다. 저에게 부여된 역할, 또 제가 책임져야 할 부분들에 대해서 확고하게 책임지도록 노력하겠다.”라는 발언을 한 바 있다.

하지만 인터뷰에서 이에 대한 질문을 받자 이 당선인은 “어떤 책임이요?”라고 되물었고, 앵커는 다시 “책임질 부분이 있으면 책임을 지겠다, 이렇게 아까 말씀하셨다.”고 재차 묻자 이 당선인은 “그런 말 한 적 없다. ‘책임질 부분이 있으면’이라고 가정해서 말한 적이 없다. 본인이 그렇게 생각하고 있으신가 보다.”고 덧붙였다.

이에 앵커가 “아니오. 여기 스튜디오에서 (이 당선인이 말하는 것을) 보고 있었다.”라고 말하자 이 당선인은 재차 “그런 얘기 한 적이 없다.”고 발뺌했다. 이 같은 이 당선인의 인터뷰에 선거 전 불거졌던 의혹이 점점 더 커진다는 시청자들의 반응이 쏟아졌다.

(SBS funE 강경윤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