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브스夜] 동상이몽2 장신영♥강경준, 현실부부의 신혼 (feat.子 정안)

SBS뉴스

작성 2018.06.12 08:5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브스夜] 동상이몽2 장신영♥강경준, 현실부부의 신혼 (feat.子 정안)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운명’ 장신영 강경준이 현실 부부의 신혼 생활을 선보였다.

11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운명’에서 장신영 강경준이 재 출연해 자신들의 결혼식을 공개하는 동시에 아들과 함께 하는 신혼 생활을 선보였다.

장신영 강경준은 주례 없는 결혼식을 치렀다. 함께 혼인 서약을 읽으며 눈물을 흘렸다. 강경준은 하객들 앞에서 “누구 하나 소원해지지 않는 셋이 되겠다. 축복해주는 여러분 앞에 약속하겠다”고 말했다.

VCR을 통해 자신들의 결혼식을 보며 두 사람은 눈물을 흘렸다. 장신영은 “누구보다 가족의 축하를 받고 싶었다. 그 분들의 감정들이 있어서 축하를 받는 장면이 감사했다”고 말했다. 

이어 신혼 생활 VCR도 공개됐다. 강경준은 아들 정안의 침대에서 일어나 아침밥을 챙겼다. 정안의 등교길 역시 따라 나서며 다정한 아빠다운 면모를 자랑했다.

강경준은 “정안이가 6살 때부터 봤는데 서로서로 묵묵히 보다 보니 좋아하는 사이가 됐다. 정안이가 날 찾아주는게 좋다. 아이 마음은 싫은 게 싫은 건데 좋아해줘서 고맙고 감사하다. 정말 좋아서 같이 자는 거다”고 전했다. 

정안의 등교 후 장신영 강경준은 신혼부부답게 달달한 면모를 보였다 하지만 이도 잠시, 폐백 때 받은 밤과 대추를 꺼내며 사고(?)가 일어났다.

장신영은 대추를 꺼내며 대추씨를 먹는 사람이 경제권을 가져 간다더라는 말을 하자 강경준은 재빨리 대추를 낚아 채 입에 넣어버렸다. 장신영이 대추를 뺏으러 강경준에게 달려들었고, 강경준은 베드벤치에서 떨어지고 말았다. 다행히 강경준은 무사했지만 장신영은 미안한 마음에 어쩔 바를 몰라 했다.

‘화장실 이몽’도 보였다. 강경준은 장신영 앞에서 화장실 볼일을 보지 못해 초조해 했으나 장신영은 아랑곳 하지 않고 강경준 앞에 서성였다. 결국 강경준은 장신영을 방에서 내 쫓아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두 사람은 아침을 먹으며 경제권에 대해 이야기 했다. 정안이의 경제 관념과 더불어 자신들의 경제권을 어찌 해야 할 지 고민했고, 강경준은 장신영에게 경제권을 넘겼다.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운명’은 월요일 방송된다.

사진=SBS 캡처
손재은 기자  

(SBS funE 손재은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