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살벌한 '물벼락' 게임 현장 공개… 법륜스님과 108배 할 멤버는?

SBS뉴스

작성 2018.05.18 10:2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집사부일체, 살벌한 물벼락 게임 현장 공개… 법륜스님과 108배 할 멤버는?
20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살벌한 동침게임 ‘물벼락 복불복' 현장이 공개된다.

이 날 아홉 번째 사부인 법륜스님과 함께 하루 일과를 마친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은 각자 입고 있던 옷을 빨래하기 시작했다.

손빨래에 나선 멤버들은 어느 때보다 더 신중하게 동침게임 대결 종목을 고민했다. 그 이유는 바로 동침멤버는 다음날 사부와 함께 108배를 하기로 약속했기 때문. 양세형은 동침게임 아이디어로 "여기 물이 지하수라 차갑다.

찬물과 따뜻한 물 둘 중에 하나를 선택해서 (몸에) 붓는 거다. 대신 찬물도 버텨내면 통과다"라고 제안했다. 멤버들은 ‘108배'라는 중대한 사안이 걸린 만큼 "어떤 소리도 내면 안 된다", "몸을 움직여도 탈락이다"라고 덧붙이며 엄격하게 게임 규칙을 정했다.

한편, 이승기는 자신이 선택한 물벼락을 맞은 순간 온몸을 파르르 떨면서 "미… 미지근하다"고 말했고, 이를 본 멤버들은 "지금 볼이 30번은 떨렸다"며 웃음을 터뜨렸다. 이어, 멤버들은 찬물과 따뜻한 물 사이에서 신중하게 선택을 이어갔지만 얼음장 같은 지하수의 차가운 물맛에 경악했다는 후문.

또 멤버들은 게임의 규칙상 물을 선택하는 멤버가 뒤돌아서 물을 선택한다는 허점을 이용해(?) 슬쩍 물을 바꿔치기하려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과연 108배를 할 동침 멤버는 누가 될지, 그 결과는 20일 오후 6시 25분, ‘집사부일체'에서 공개된다.

(SBS funE 김재윤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