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유가 숨 고르기…WTI 71달러 선에서 제자리걸음

최대식 기자 dschoi@sbs.co.kr

작성 2018.05.18 05:34 수정 2018.05.18 07:0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18일) 뉴욕거래소에서 6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는 어제와 같은 가격인 배럴당 71.49 달러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미국의 이란 핵협정 탈퇴로 이란산 원유 공급량이 감소할 것이라는 우려가 팽배해지면서 치솟았던 유가가 차익실현 매물 등으로 숨 고르기에 들어갔다는 분석입니다.

하지만 이란과 더불어 경제난을 겪고 있는 베네수엘라의 산유량이 앞으로 줄어들 것이라는 예상이 지배적이어서 유가 급등세가 쉽게 잡히진 않을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합니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