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리 세리머니 중 기절한 박건우, 양의지 배트에 맞아서?

정형택 기자 goodi@sbs.co.kr

작성 2018.05.16 17:27 수정 2018.05.16 17:3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두산 베어스의 박건우 선수가 승리 세리머니 도중 쓰러졌습니다. 두산은 15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SK와의 경기에서 9회 말 짜릿한 끝내기 승리를 거뒀습니다. 박건우가 스코어 3-4를 4-4로 만드는 동점타를 날렸고, 이어 김재환이 끝내기 투런포를 터뜨렸습니다. 두산 동료들은 박건우와 김재환에게 달려들어 승리 세리머니를 했는데, 이 과정에서 박건우가 의식을 잃고 쓰러졌습니다. 다행히 몇 분 뒤 박건우 선수는 머리를 부여잡고 일어섰습니다. 두산 측은 "박건우가 순간적인 충격으로 잠시 의식까지 잃었다”면서, "아이싱을 받고,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