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남이가'…북-중, 화해무드 만발?

황승호 작가,이주형 기자 joolee@sbs.co.kr

작성 2018.05.10 17: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지난 7일~8일 북한의 김정은 위원장이 중국 다롄의 방추이다오를 찾아 중국의 시진핑 주석과 회동을 가졌습니다. 이 자리에서 두 사람은 바닷가 산책이나 야외 티타임을 가지면서 돈독한 사이를 과시했습니다. 또한 김 위원장은 최초로 ‘비행기’를 이용해 방중했습니다. 이에 대해 대북제재가 해제되지 않은 상황에서 북한과 중국의 우호적인 관계를 과시하는 것이라는 해석도 나오고 있습니다. 

(SBS 비디오머그)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