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터진 티켓 전쟁"…'첫 내한' 샘 스미스, 누구길래?

SBS뉴스

작성 2018.04.17 13:4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피터진 티켓 전쟁"…첫 내한 샘 스미스, 누구길래?
피켓팅, 그야말로 피가 튀는 전쟁 같은 티켓팅이었다. 

샘 스미스의 첫 내한공연을 보기 위한 경쟁이 치열하게 펼쳐졌다. 17일 낮 12시 인터파크에서 진행된 샘 스미스의 첫 내한공연 티켓팅이 1시간여 만인 오후 1시 전 좌석 매진됐다.  

SNS에는 티켓팅 실패 후기가 쏟아졌다. "전광석화 같이 매진됐다", "접속이 안돼 실패했다", "컴퓨터 여러 대에 예매창을 열어놓고 시도했지만 실패했다" 등 사례도 다양했다.

이날 현대카드 회원 한정으로 열린 선예매 좌석은 VIP석을 포함한 절반 가량이었다. 18일 낮 12시 시작되는 일반 예매에서는 남은 좌석들을 모두 공개할 예정이다. 

샘 스미스는 영국 출신의 싱어송라이터다. 2014년 발매한 데뷔 앨범 '인 더 론니 아워'(In the Lonely Hour)로 전 세계에서 1300만 장이 넘는 판매고를 올렸다. 2015년 제57회 그래미 어워즈에서 '올해의 노래' 등 4관왕을 차지하고 빌보드 뮤직 어워즈 3개 부문, 브릿 어워즈 2개 부문까지 수상했다.

대표곡인 '아임 낫 디 온니 원'(I`m Not The Only One)은 국내 가수들에게도 큰 사랑을 받으며 커버곡으로 각광받았다.

샘 스미스의 첫 내한공연은 오는 10월 9일 오후 7시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다. 

  

(SBS funE 김지혜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