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의원 해외출장 전수조사' 국민청원 12시간 만에 8만 명 참여

권태훈 기자 rhorse@sbs.co.kr

작성 2018.04.17 08:4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국회의원 해외출장 전수조사 국민청원 12시간 만에 8만 명 참여
국회 피감기관의 지원을 받은 국회의원 해외출장 사례를 전수조사해 달라는 국민청원이 제기된 지 하루도 채 되지 않아 8만5천명이 참여했습니다.

해당 청원은 16일 저녁 청와대 홈페이지 국민청원란에 제기됐으며, 17일 오전 8시 현재 8만5천137명이 참여했습니다.

이 청원은 전날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김기식 금융감독위원장의 국회의원시절 정치후원금 기부행위가 공직선거법에 위배되고, 피감기관의 지원을 받은 해외출장도 정치자금법 위반 소지가 있다는 판단을 내린 이후 게재됐습니다.

중앙선관위의 판단이 전날 오후 8시쯤 나온 점을 고려하면 약 12시간 만에 8만명이 넘는 네티즌이 청원에 동참한 것입니다.

청원 제기자는 "정치자금법 위반행위를 저지른 것으로 확인되는 전·현직 국회의원 전체에 대해 전수조사를 청원한다"며 "위법으로 판단이 내려진 국회의원 전원에 대해 형사 처벌하고 위법 사용된 세금의 환수를 요청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청와대는 청원 참여 인원이 한 달 내 20만명을 넘길 경우 청와대 수석비서관이나 관련 부처 장관이 공식 답변을 내놓고 있습니다.

(사진=청와대 홈페이지 캡처/연합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