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스먼저할까요 김선아, 감우성 곁으로…'애틋한 감싸기'

SBS뉴스

작성 2018.04.16 10:5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키스먼저할까요 김선아, 감우성 곁으로…애틋한 감싸기
‘키스 먼저 할까요’ 김선아가 감우성에게 돌아온다. 

16일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극본 배유미, 연출 손정현) 제작사 SM C&C 측은 김선아 감우성의 촬영 모습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 손무한(감우성 분), 안순진(김선아 분)은 서로를 향한 마음이 크다는 것을 깨달았다. 상대를 위해 잠시 이별을 택했지만 손무한의 대사처럼 두 사람의 삶은 상대에 대한 사랑으로 잠식돼 버렸다. 결국 손무한은 안순진을 위해 법정에 증인으로 출석했고, 서로를 바라보는 두 사람의 눈은 애틋한 눈물로 젖었다. 이를 바라보는 시청자의 눈과 마음 역시 촉촉하게 젖어 들었다.

공개된 사진은 손무한의 집 침실 모습을 담고 있다. 이 곳은 손무한과 안순진에게 매우 특별한 장소이다. “자러 올래요?”라는 말 한마디로 서로를 향한 위로의 사랑이 시작된 곳도, 슬픈 운명과 마주하며 혼란스러워했던 곳도 이곳이기 때문.

두 사람은 침대에 나란히 누워 있다. 바로 누운 손무한과 그를 곁에서 바라보는 안순진의 모습이 보는 사람의 마음까지 애틋하게 만든다. 어느덧 다정하게 서로를 품에 꼭 안고 있는 모습도 뭉클한 설렘을 선사한다. 혼란스러워하고, 미워하고, 다시 사랑을 깨닫기까지 먼 길을 돌아 온 두 사람의 마음이 오롯이 담겨 있어 더욱 가슴이 뛴다.

‘키스 먼저 할까요’ 제작진은 “오늘(16일) 방송에서 안순진이 다시 집으로 돌아온다. 손무한은 그녀의 곁을 묵묵하게 지켜준다. 마음과 달리 서로를 밀어내려 했던 두 사람이 다시 마주하고 사랑을 표현하는 것이다. 더 애틋해진 무진커플(손무한, 안순진)의 이야기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키스 먼저 할까요’ 33~34회는 16일 방송된다.

사진=SM C&C

(SBS funE 손재은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