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축구 윤덕여 감독 "필리핀 잡고 월드컵 진출하겠다"

이정찬 기자 jaycee@sbs.co.kr

작성 2018.04.16 09:36 수정 2018.04.16 10: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여자축구 윤덕여 감독 "필리핀 잡고 월드컵 진출하겠다"
여자 축구대표팀 윤덕여 감독이 2019 프랑스 여자 월드컵 출전권이 걸린 필리핀전을 앞두고 필승 의지를 밝혔습니다.

윤 감독은 오늘(16일) 요르단 암만에서 열린 팀 훈련을 마친 뒤 "조별리그에서 목표로 세웠던 4강 진출을 하지 못해 아쉬움이 크다"라며 "필리핀전 최고의 경기력으로 프랑스 월드컵 진출권을 획득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대표팀은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일본, 호주, 베트남과 겨룬 B조 조별리그에서 한 골 도 내주지 않고 1승 2무로 선전했지만, 다득점에서 3위로 밀려나면서 2위까지 주어지는 국제축구연맹(FIFA) 여자 월드컵 본선 직행 조기 확보에 실패했습니다.

대표팀은 17일 오전 2시 요르단 암만의 암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A조 3위 필리핀과 단판 승부를 펼칩니다.

이 경기에서 승리해 5위를 차지하면 월드컵 본선 진출에 성공합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연합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