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추모곡' 부른 가수 타니, 교통사고 사망

SBS뉴스

작성 2018.04.16 09: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세월호 추모곡 부른 가수 타니, 교통사고 사망
가수 타니가 교통사고로 유명을 달리했다. 향년 22세.

타니는 지난 14일 새벽 고속도로 이동 중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났다. 당시 사고 차량에는 타니 이외에 동승자가 타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타니는 지난 2016년 세월호 희생자를 위한 추모곡 ‘불망(不忘)- Always Remember)’로 데뷔했다.

또한, 지난 1월에는 힘겹게 이 시대를 살아가는 청년들의 이야기를 담은 두 번째 싱글 '내일- A Better Day'를 발표했다. 

(사진= 에이치오엠컴퍼니)

(SBS funE 김재윤 기자)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