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못했습니다' 삼성증권 임직원 200명 자필 반성문 썼다

곽상은 기자 2bwithu@sbs.co.kr

작성 2018.04.15 19:0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잘못했습니다 삼성증권 임직원 200명 자필 반성문 썼다
삼성증권은 최근 배당사고와 관련해 어제(14일) 서초금융연수원에서 부서장급 이상 임직원이 모여 자성결의대회를 열었다고 밝혔습니다.

대회에 참석한 200여 명은 이번 사고와 관련해 사죄의 자필 반성문을 작성하고 도덕성을 재무장해야 한다는 데 뜻을 모았다고 회사 측은 전했습니다.

또 현재 진행 중인 피해 투자자 구제와 재발방지 작업이 조속히 마무리되도록 최선을 다하자고 결의했다고 덧붙였습니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