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V에 이어 롯데시네마도 19일부터 관람료 1천 원 인상

SBS뉴스

작성 2018.04.13 10:0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CGV에 이어 롯데시네마도 영화 관람료를 인상한다.

롯데시네마는 오는 19일부터 성인 요금에 한해 기존 대비 1천 원 인상한다고 13일 밝혔다.

롯데시네마는 "최근 몇 년간 지속된 관람객 숫자 정체와 서비스 경쟁 심화에도 물가 상승에 기인한 극장 운영 관리비용 증가로 불가피하게 가격을 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변경된 관람료는 성인 2D 기준, 주중 6천∼ 1만 원, 주말 7천∼1만2천 원으로 전 좌석 동일하게 운영된다.

단, 극장 맨 앞줄인 A 열은 1천 원 할인 정책이 지속 적용된다.

'문화가 있는 날' 가격과 청소년, 장애인, 시니어, 국가유공자, 군인·경찰 등에 제공되는 우대요금도 변동이 없다.

롯데시네마는 관객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제휴사와의 협업을 통한 혜택은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오는 4월 말까지 L.pay 결제 때 2천 원 할인혜택을 제공하며, 이벤트 기간 연장도 검토 중이다.

문화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한 관람 행사도 더욱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이에 앞서 국내 최대 멀티플렉스 CGV는 지난 11일부터 영화 관람료를 기존 가격 대비 1천 원 인상했다.

메가박스도 현재 "요금 인상을 검토 중"이어서 조만간 가격을 올릴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