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1심 '징역 24년·벌금 180억 원' 선고…재판부 양형 배경은?

박수진 기자 start@sbs.co.kr

작성 2018.04.06 18:2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뇌물, 직권남용 등의 혐의로 기소된지 354일 만에 열린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1심 공판에서 법원은 박 전 대통령에게 징역 24년, 벌금 180억 원을 선고했습니다.

비선실세와 함께 국정을 농단했단 이유로 헌정 사상 처음 파면된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해 서울 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김세윤 부장판사)는 "국민이 부여한 권한을 남용해 국정을 혼란에 빠트린 데대한 책임을 엄중하게 물어야 한다"며 이같이 판단했습니다.

재판부의 양형 배경은 어떤 것이었는지 비디오머그가 전해드립니다.

(SBS 비디오머그)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