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손아섭, 시범경기 개막 축포…LG 윌슨에게 솔로포

소환욱 기자 cowboy@sbs.co.kr

작성 2018.03.13 15: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롯데 손아섭, 시범경기 개막 축포…LG 윌슨에게 솔로포
안내

We only offer this video
to viewers located within Korea
(해당 영상은 해외에서 재생이 불가합니다)

2018 한국프로야구 시범경기 첫 홈런의 주인공은 롯데 자이언츠 외야수 손아섭이었습니다.

손아섭은 오늘(13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시범경기 LG 트윈스와 홈 경기에서 첫 타석에 솔로 홈런을 터트렸습니다.

0대 0으로 맞선 1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타석에 들어선 손아섭은 LG 선발투수 타일러 윌슨의 4구째를 때려 좌중간 펜스를 넘어가는 비거리 115m의 솔로 아치를 그렸습니다.

오늘 개막한 올해 시범경기의 1호 홈런이었습니다.

손아섭은 지난 시즌이 끝나고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뒤 4년 총액 98억 원에 계약하고 롯데에 남았습니다.

(사진=연합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