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입당한 배현진…홍준표 대표, MBC 기자 질문은 '겐세이?'

정형택 기자 goodi@sbs.co.kr

작성 2018.03.09 18:3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3월 9일, 서울 여의도 자유한국당 당사에서 영입 인사 환영식이 열렸습니다. 길환영 전 KBS 사장, 송언석 전 기획재정부 2차관, 배현진 전 MBC 아나운서가 자유한국당 새 식구로 영입됐습니다.

홍 대표는 배현진 전 MBC 아나운서에 대해 “얼굴만 아름다운 게 아니고 소신이 뚜렷하고 속이 꽉 찬 커리어우먼이다”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습니다.

이어 당 지도부들이 자리를 뜨려 하자 현장에 있던 취재진은 “질문을 받아달라”고 요구했습니다. 그런데 MBC 출입기자가 소속을 밝히고 질문을 하려 하자 홍 대표는 “그건 반대니까 됐다”며 자리에서 일어났고 이어 다른 관계자들도 질문을 거부하고 자리를 떴습니다.

그러자 기자들 사이에서 “출입기자 질문을 받아주셔야 한다” “일방적으로 질문을 받나” 등의 항의가 쏟아졌습니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