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근현 감독 '여배우 성희롱 발언' 녹음파일 들어보니

채희선 기자 hschae@sbs.co.kr

작성 2018.03.02 21:0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영화 흥부 등을 연출한 감독 조근현 씨가 성폭력을 저질렀다는 미투 폭로가 잇따라 나오고 있습니다. 조 씨가 오디션을 본다며 여배우들을 작업실인 오피스텔로 불러 성희롱을 했다는 내용입니다.

실제, 이 오디션에 참가했던 한 여배우는 그 날의 조씨의 발언을 녹음해 SBS에 보도해 달라며 제보했습니다.

폭력적인 대화 내용을 전하는 것이 옳은 것인가 고민했지만 제보자의 의도와 피해자가 느꼈을 감정을 전달하는 것이 미투 정신에 맞다고 판단했습니다.

다만, 2차 피해를 우려해 노골적이거나 선정적인 발언은 묵음처리 하거나 아예 삭제하였습니다.

프로듀서 : 하현종 편집 : 서지민 CG : 정석형 김태화 연출 : 채희선 서지민
(SBS 스브스뉴스)
페이지 최상단으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