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이슈

본문

축구

페널티킥 내준 김남일 "정말 역적 될 뻔했죠"

허정무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월드컵대표팀이 23일(한국시간) 더반의 더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B조 조별리그 3차전 나이지리아전에서 2-2 무승부를 기록해 사상 첫 원정 16강 진출에 성공했습니다.

이날 경기는 천당과 지옥을 오간 아슬아슬한 경기였는데요. 

2-1로 앞서 천당으로 가려던 상황. 대표팀은 김남일 선수의 반칙으로  지옥을 향해(?) 방향을 틀 뻔 했습니다.

후반 교체 투입된 김남일은 23분경 반칙으로 페널티킥을 허용했는데요. 나이지리아 공격수 야쿠부가 침착히 밀어 넣어 2-2 동점을 만들었습니다.

박주영이 역전골을 기록한 지 20분 만인 후반 24분이었습니다.

김남일은 "정말 역적이 될 뻔했고 아무 생각이 안들었다. 하지만 동료들이 옆에서 격려도 많이 해줬기 때문에 만회해야겠다는 생각밖에 안 들었다"며 당시 소감을 전했습니다.

짧은 시간 출전이었지만, 그 사이 많은 일이 벌어졌죠. 하고 싶은 말도 많았던 모양입니다. 김남일 선수의 인터뷰 함께 들어보시죠.

(SBS인터넷뉴스부)

남아공 월드컵 앙리 커플 월드컵 베컴 생생영상 차바타 정대세 눈물 카카 퇴장 인민복근 이슈영상 월드컵 이슈 북한 기자회견 7:0북한 해설 정대세 엄친아 차두리 조종설 따분한 월드컵 메시 마라도나 골영상 이정수 골영상 박지성 골영상 이청용 골영상

최종편집 : 2010-06-23 09:34

  • 제보하기
  • 생생포착
  • SBS뉴스앱
  • SNS

저작권자 SBS&SBS Contents Hub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