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 추워지면 '빵빵'…겨울 참새, 살 찐 걸까 털 찐 걸까?

조기호 기자 cjkh@sbs.co.kr

작성 2019.11.03 13: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여름 참새는 날렵하게, 겨울 참새는 오동통 동글동글하게 생겼다는 사실, 알고 계시나요?

귀여운 참새가 겨울만 되면 두툼해지는 이유는 바로 추운 겨울을 안전하게 나기 위함입니다.

먹이를 많이 먹고 지방을 비축하거나, 털갈이를 해서 통통해지기도 하지만, 겹쳐있는 깃털을 부풀리는 것이 가장 강력한 필살기입니다.

털 속에 따뜻한 공기를 가둬 체온을 뺏기는 걸 막는 겁니다.

똑똑하고 통통한 겨울 참새들의 혹한 생존법을 스브스뉴스가 알아봤습니다.

책임 프로듀서 하현종 / 프로듀서 조기호 / 구성 권민지 / 편집 박혜준 / CG 김태화 / 도움 한유진 / 자문 김영준 국립생태원 동물복지부 부장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