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종업원 억류, 南 이산가족 논하지 말라"…정부 "별개의 문제"

김아영 기자 nina@sbs.co.kr

작성 2019.09.20 11: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北 "종업원 억류, 南 이산가족 논하지 말라"…정부 "별개의 문제"
▲ 김은한 통일부 부대변인

북한이 선전매체를 통해 북한 식당 종업원 송환을 요구하며 이를 이산가족 상봉 문제와 연계하고 있는 데 대해 정부는 두 사안은 별개의 문제라고 선을 그었습니다.

통일부 김은한 대변인은 정례브리핑에서 "국내 입국 과정에서 의사 확인 절차를 거친 탈북민과 이산가족은 별개의 문제"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이산가족 문제를 최우선 과제로 삼고 있다는 정부의 기본 입장을 재차 확인했습니다.

북한은 지난 18일과 오늘(20일) 선전매체를 통해 북한 식당종업원들이 강제 억류돼있다고 주장하며 이들을 즉시 돌려보내라고 요구했습니다.

이산가족 상봉 문제와도 연계 방침을 보이고 있는데, 대남선전매체인 우리민족끼리는 오늘 현 정부도 이들을 돌려보내지 않고 있다며 이산가족의 아픔을 논하지 말아야 한다는 입장을 내놨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