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지방 곳에 따라 비…한낮 기온 최고 33도 더위 계속

이기성 기자 keatslee@sbs.co.kr

작성 2019.08.20 06:0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남부지방 곳에 따라 비…한낮 기온 최고 33도 더위 계속
화요일인 20일 중부지방은 동해상으로 이동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맑다가 밤부터 구름이 많아지겠습니다.

남부지방과 제주도는 남해상에 위치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흐리고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이날부터 22일 자정까지 예상 강수량은 전남 남해안과 경남, 제주도에 50∼100㎜(많은 곳은 150㎜ 이상), 남해안을 제외한 전라도와 경북은 30∼80㎜(많은 곳 120㎜ 이상)입니다.

비가 오는 지역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동반되겠습니다.

경상도에는 시간당 30㎜ 이상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여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해야 합니다.

낮 최고 기온은 26∼33도로 예보돼 전날과 비슷하겠습니다.

서울·경기, 일부 강원 영서, 충청도, 일부 전라도에는 여전히 폭염 특보가 내려져 있으며 낮 최고 기온이 33도 이상으로 오르겠습니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보통' 수준을 나타내겠습니다.

다만 전남, 경남, 제주권 등 일부 남부지역은 대기 정체 때문에 오전에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으로 떨어질 수 있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남해 앞바다 0.5∼1.5m, 서해 앞바다 0.5m로 일겠습니다.

먼바다에서는 동해·남해 0.5∼2.0m, 서해 0.5∼1.5m의 파고가 예상됩니다.

남해상과 동해 남부 해상에는 돌풍과 천둥·번개가 칠 것으로 예상돼 항해·조업 선박은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할 필요가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