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나비, 학교폭력 글 하루만에 유영현 탈퇴…"잘못 인정한다"

SBS뉴스

작성 2019.05.24 20:3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잔나비, 학교폭력 글 하루만에 유영현 탈퇴…"잘못 인정한다"
밴드 잔나비의 피아니스트 유영현이 과거 학교폭력에 대한 책임을 지고 팀에서 탈퇴한다.

24일 잔나비 소속사 페포니뮤직 측은 "당사는 학교 폭력 논란과 관련해 본인에게 직접 사실 관계를 확인했고, 유영현은 자신의 잘못을 인정했다."면서탈퇴 소식을 전했다.

페포니뮤직은 "유영현은 현재 잘못을 깊게 뉘우치고 반성하고 있으며, 과거에 저지른 잘못에 대한 모든 책임을 지고 향후 활동을 중지하기로 했다. 유영현은 잔나비에서 자진 탈퇴해 자숙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지난 23일 커뮤니티 사이트에서 한 누리꾼은 "이매고에 재학 중이었던 당시 잔나비 멤버 중 한명으로부터 학교 폭력을 당했다."면서 "반 아이들과 함께 머리에 비닐봉지를 씌우거나 라이터로 장난을 치는 등 괴롭혀 학교를 그만둬야 했다."고 주장했다.

이 누리꾼은 학교폭력을 저질렀다는 잔나비 멤버의 이름을 언급하진 않았다.

이하 페포니뮤직 측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잔나비 소속사 페포니뮤직입니다.

당사 소속 잔나비 멤버 유영현의 학교 폭력 논란과 관련하여 심려를 끼쳐 드린 점 우선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당사는 학교 폭력 논란과 관련해 본인에게 직접 사실 관계를 확인했고, 유영현은 자신의 잘못을 인정했습니다.

유영현은 현재 잘못을 깊게 뉘우치고 반성하고 있으며, 과거에 저지른 잘못에 대한 모든 책임을 지고 향후 활동을 중지하기로 했습니다. 유영현은 잔나비에서 자진 탈퇴해 자숙의 시간을 가질 예정입니다.

더불어 유영현은 진심으로 사죄하며 용서를 구할 것이며, 다른 잔나비 멤버들도 이로 인해 피해를 받으신 분께 어떤 방식으로든 용서를 구할 예정입니다.

애정과 관심을 주시는 팬분들께 걱정과 심려를 끼쳐드린 점 다시 한번 고개 숙여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SBS funE 강경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