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개팅 같았다"…소지섭♥조은정 오작교 '한밤', 설레는 첫 만남 비하인드 공개

SBS뉴스

작성 2019.05.21 09: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소개팅 같았다"…소지섭♥조은정 오작교 한밤, 설레는 첫 만남 비하인드 공개
'본격연예 한밤'이 소지섭-조은정의 첫 만남 비하인드를 공개한다.

지난 17일 배우 소지섭이 데뷔 24년 만에 처음으로 열애설을 인정했다.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든 상대는 바로 '본격연예 한밤'(이하 '한밤') 큐레이터 출신의 조은정이었다. 21일 방송될 '한밤'에서는 소지섭과 조은정이 처음 만난 역사적인(?) 순간을 공개한다.

소지섭과 조은정은 '한밤'에서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홍보를 위한 인터뷰로 첫 만남을 가졌다. '한밤'에서의 만남을 계기로 인연을 맺기 시작한 두 사람은 이후 연락을 주고받으며 관계가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한밤'은 과거 촬영장에서 두 사람의 핑크빛 기류를 포착해냈다. 소지섭은 '한밤'의 큐레이터였던 조은정을 대신해 슬레이트 박수를 쳐주거나, 조은정의 요청에 즉석으로 명대사 연기까지 선보였다. 또한, 이날 소지섭은 인터뷰 경험이 많은 베테랑 배우답지 않게 다소 긴장한 모습이었다는 후문이다.
이미지
소지섭과 조은정은 당시 인터뷰에서 자신의 연애관을 밝히기도 했다. 조은정이 "평소에 연애할 때면 달달하게 표현하는지" 물어보자, 소지섭은 "앞에서 보다는 뒤에서 챙겨주려고 노력하는 편"이라 답했다. 서로를 지그시 바라보는 둘만의 분위기에, 한순간 촬영장은 마치 두 사람의 소개팅 자리 같았는데, 1년 후의 열애를 예견할 수 있을 만큼 설렘 가득한 현장이었다는 전언이다.

무려 열일곱 살의 나이 차를 극복하고 예쁜 만남을 이어가는 소지섭과 조은정. 알고 보면 더욱 설레는 그들의 첫 만남 비하인드는 21일 밤 8시 55분 방송될 '한밤'에서 공개된다.

(SBS funE 강선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