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방위상 "한국과 원래 관계로 되돌아가고 싶다"

박찬근 기자 geun@sbs.co.kr

작성 2019.05.20 02:2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와야 다케시 일본 방위상이 한국과 원래 관계로 되돌아가고 싶다며 관계 회복에 의욕을 보였습니다.

NHK 등에 따르면 이와야 방위상은 전날 오이타현에서 열린 한 모임에서 이달 초 북한의 발사체 발사와 관련해 "미국, 일본, 한국이 팀을 꾸리지 않는다면 국가의 안전을 지켜갈 수가 없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한국과의 사이에 여러 가지 문제가 일어났지만, 한국의 국방장관과도 만나 원래 관계로 돌아가고 싶다"고 강조했습니다.

NHK는 이에 대해 이와야 방위상이 한국의 정경두 국방장관과의 회담 실현을 강조해 관계 개선에 의욕을 드러낸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산케이신문은 지난 9일 한국과 일본 정부가 오는 31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아시아안보회의 샹그릴라 대화에 맞춰 정경두 국방장관과 이와야 방위상 사이 양자 회담을 추진하고 있다고 보도한 바 있습니다.

한편 이와야 방위상은 중국과 관련해서도 "가능하면 올해 안에 중국에도 가고 싶다고 생각하고 있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그는 "국방 관계자가 얼굴을 알고 신뢰 관계를 갖지 않으면 무슨 문제가 일어났을 때 큰 문제로 비화한다"며 "절대 분쟁이 커져서는 안 된다. 이를 위해 국방외교에 전력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