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노래방 비상구서 5명 3m 아래로 추락…"2명은 의식 없어"

소환욱 기자 cowboy@sbs.co.kr

작성 2019.03.23 10:56 수정 2019.03.23 16: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5명 추락한 노래방 비상구 (사진=충북도소방본부, 연합뉴스)어젯(22일)밤 10시 10분쯤 충북 청주시 흥덕구 사창동의 한 상가건물 2층 노래방 비상구에서 23살 이모 씨 등 5명이 3m 아래 바닥으로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모두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이씨와 39살 송모씨 등 2명은 현재까지 의식이 없는 상태입니다.

나머지 3명도 경상을 입어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모두 회사 동료들로 이날 노래방에서 회식을 하던 중이었습니다.
5명 추락한 노래방 비상구 (사진=연합뉴스)비상구 문을 열면 완강기를 타고 내려갈 수 있도록 아래가 뚫려 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이들 가운데 일부가 노래방에서 다퉜고 나머지가 이를 말리는 과정에서 비상구로 추락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경찰은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사진=충북도소방본부,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