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항서호, 예멘에 2:0 승리…2연패 후 살아난 16강 불씨

주영민 기자 naga@sbs.co.kr

작성 2019.01.17 21:26 수정 2019.01.17 21:5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은 예멘을 꺾고 소중한 1승을 거두면서 16강 진출의 희망을 살렸습니다.

2연패로 벼랑 끝에 몰렸던 베트남은 예멘과 마지막 경기에서 2대 0으로 이겼습니다.

전반 38분, '박항서 매직의 에이스죠. 응우옌 꽝 하이가 그림 같은 왼발 프리킥으로 선제골을 뽑았고요, 후반 19분에는 꾸에 응욱이 페널티킥을 성공하며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베트남은 소중한 승점 3점을 챙기며 D조 3위가 됐습니다.

각 조 3위 가운데 네 팀이 16강에 오르는데 베트남은 현재 3위 팀 가운데 3위입니다.

오늘(17일) 밤 E조의 레바논, F조 오만이 모두 대승을 거두지만 않으면 베트남은 16강에 갈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