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우, 4차 조사 '비공개' 출석…靑 특감반 의혹 진술

이현영 기자 leehy@sbs.co.kr

작성 2019.01.17 12:2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청와대 특별감찰반의 민간인 사찰 등 의혹을 제기한 김태우 수사관이 오늘(17일) 오전 참고인 조사를 위해 네 번째로 검찰에 출석했습니다.

검찰은 김 수사관을 상대로 각종 의혹과 관련한 사실관계를 추가로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김 수사관의 변호인은 오늘 조사에서 한국당이 추가로 고발한 내용과 함께 김 수사관 측이 박형철 청와대 반부패비서관과 이인걸 전 특감반장을 고발한 내용에 대해 진술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