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진료 해달라"…응급실서 또 폭행 사건 발생

강민우 기자 khanporter@sbs.co.kr

작성 2019.01.11 21: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전문 진료 해달라"…응급실서 또 폭행 사건 발생
경북 예천의 한 병원 응급실에서 환자와 의사가 서로 몸싸움을 벌여 경찰이 조사에 나섰습니다.

경북 예천경찰서는 환자 50살 A씨와 의사 37살 B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오늘(11일) 새벽 5시쯤 A씨는 술을 마신 상태로 병원 응급실을 찾아 진료를 받고 나서 "전문 진료를 해달라."라고 의사 B씨에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에 B씨가 "전문 진료는 날이 밝은 뒤 외래 접수 후 가능하다."라고 하자, 말다툼과 서로 밀치는 등의 몸싸움이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정확한 경위를 조사한 뒤 응급의료법 위반과 폭행 혐의 적용 여부를 검할 계획입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