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앓느니 죽지"…수원시, '라돈침대' 매트리스 직접 수거

SBS뉴스

작성 2018.07.10 15:3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앓느니 죽지"…수원시, 라돈침대 매트리스 직접 수거
'라돈 침대' 매트리스 수거가 완료되지 않아 소비자들의 불만이 커지는 가운데 경기 수원시가 직접 매트리스를 수거하기로 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10일 권선구 더함파크에서 열린 '7월 중 찾아가는 현장간부회의'에서 "'라돈 침대' 사태가 일어난 지 두 달이 지났지만, 시민 불안은 가시지 않고 있다"면서 "시민들은 업체에서 매트리스를 거둬가길 기다릴 수만 없으니 시에서 직접 수거하라고 요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즉각적으로 수거 대책을 수립하고 환경국장이 총괄해 실행해 달라"면서 "매트리스 수거 담당자에게는 사전에 안전교육을 하고, 반드시 안전장비를 착용하고 일할 수 있도록 하라"고 지시했다.

수원시는 조만간 문제의 매트리스를 직접 수거해 업체에 인계하는 방안을 마련하고, 라돈 침대 소비자 피해·보상 상담도 진행할 계획이다.

수원시는 라돈으로 인한 시민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지난 5월 31일부터 시청, 4개 구청에서 실내 라돈 측정기 공유서비스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