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오늘의 주요뉴스

SBS뉴스

작성 2018.06.29 20:05 수정 2018.06.29 21: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1. 양승태 사법부가 상고 법원에 반대하는 변호사협회 회장을 뒷조사하고 언론 보도를 통해 망신주려 했던 정황을 검찰이 포착했습니다. 변협 관련 예산을 삭감하는 방식으로 압박한 내용이 담긴 문건도 확보했습니다.
▶ 양승태 사법부 '민간인 사찰' 의혹…"변협회장 뒷조사"

2. 우리은행 인터넷 홈페이지에 75만 건의 수상한 접속이 시도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고객의 금융정보를 빼내 보이스피싱 같은 2차 범죄에 이용할 우려가 제기되고 있습니다.
▶ 우리은행 인터넷뱅킹 부정접속 시도…닷새간 75만 건

3. 지난 1년간 4대강 보를 개방한 결과 생태계 개선 효과가 나타났다고 정부가 밝혔습니다. MB 정부 시절 논란 속에 강행된 4대강 사업의 전면 폐기로 이어질지 주목됩니다.
▶ 4대강 보 열었더니…녹조·악취 줄고 생태계 살아나
▶ 보 운명 1년 뒤 결정…4대강 사업 폐기되나

4. 미국 국적인 조현민 전 대한항공 전무의 불법 등기이사 재직과 관련해 진에어 면허 취소 여부 결정이 미뤄졌습니다. 국토부는 청문회와 의견 수렴 절차를 더 진행한 뒤 최종 결론을 내겠다고 밝혔습니다.
▶ 대량실직 부담됐나…진에어 면허 취소 '일단 연기'

5. 조양호 한진 그룹 회장이 조세포탈과 횡령, 배임에 이어 사기와 약사법 위반 혐의까지 받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검찰은 조 회장이 심부름꾼을 통해 약국 운영에 개입하고 수익 일부를 챙긴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조양호, '사무장 약국' 통해 불법 수익"…혐의 추가

6. 월드컵 16강에는 들지 못했지만 세계 최강 독일을 꺾으며 선전한 축구대표팀이 뜨거운 환영 속에 귀국했습니다. 영국 BBC는 손흥민과 조현우를 조별리그 베스트 11에 선정했습니다.
▶ 환영 받은 태극전사들…대한축구협회 해법 지켜봐야
▶ 손흥민·조현우, 메시·호날두도 못 오른 '베스트 11' 선정

7. 양심적 병역 거부자들의 대체 복무는 현역보다 기간은 훨씬 길고 업무는 힘들 것으로 보입니다. 국방부는 연내에 구체적인 안을 확정할 계획입니다.
▶ '양심적 병역거부' 판정기구 설치…"현역보다 더 어렵게"

8.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다음 주 북한을 방문한다는 외신 보도가 나왔습니다. 사실이라면 비핵화 후속 협상이 시작되는 건데 미국은 협상 장기화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해외 언론 "폼페이오 다음 주 방북…비핵화 후속 협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