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pick] "태극기 집회 나가야 하니까?"…국회 출석 체크만 하고 슬쩍 나간 의원 1위는?

심유경 작가, 정윤식 기자 jys@sbs.co.kr

작성 2018.07.02 10:5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뉴스pick] "태극기 집회 나가야 하니까?"…국회 출석 체크만 하고 슬쩍 나간 의원 1위는?
조원진 대한애국당 의원이 20대 국회 2차년도 본회의 재석률 조사에서 꼴찌를 기록했습니다.

법률소비자연맹 총본부는 지난 29일 문재인 정부 첫해인 2차년도(2017년 5월 29일~2018년 5월 29일) 본회의 재석률을 분석한 결과 조원진 의원의 재석률이 22.39%로 가장 낮게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재석률이란 회의 시작부터 회의가 진행될 때와 끝날 때 의원이 자리를 지켰는지 아닌지를 점검해 해당 의원의 출석을 백분율로 표기한 것입니다.

국회사무처는 출석 체크만 한 채 자릴 비워 본회의장이 텅텅 비는 사태가 발생하자 국회의원들의 본회의 참석을 독려하기 위해 재석률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조 의원은 출석 인원 및 재석 인원 점검이 이뤄진 134차례 가운데 30차례만 자리를 지킨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최근 자유한국당을 탈당한 무소속 서청원 의원의 재석률은 지난해 21.33%에 이어 올해 26.87%로 조 의원 다음으로 저조한 재석률을 보였습니다.

자유한국당의 홍문종 의원이 27.61%, 같은 당의 김정훈 의원이 32.09%를 기록하며 '재석률 하위의원'으로 꼽혔습니다.

김민기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재석률 97.76%를 기록하면서 재석률 1위를 차지해 94.03%를 기록한 정세균 국회의장의 재석률보다 높은 수치를 보였습니다.

정당별 의원 평균 재석률은 더불어민주당이 76.68%로 가장 높았으며 자유한국당이 57.10%로 가장 낮았습니다.

바른미래당은 67.26%, 민주평화당은 61.30%의 재석률을 기록했습니다.
태극기집회에 참석한 조원진지난 4월 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에서 조 의원은 본회의 결석률(28.6%)이 높은 이유에 대해 "태극기 집회도 하고 해서 좀 많이 덜 나갔다. 이런 전화는 안 했으면 좋겠다"라며 전화를 끊기도 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