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뉴스pick] "대~한민국!"…4년 만에 다시 붉게 물드는 서울 도심광장

심유경 작가, 김도균 기자 getset@sbs.co.kr

작성 2018.06.14 14: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뉴스pick] "대~한민국!"…4년 만에 다시 붉게 물드는 서울 도심광장
2018 러시아월드컵에 출전한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의 선전을 응원하는 '붉은악마'들로 다시 거리가 붉게 물들 것으로 보입니다. 

서울시는 오늘(14일) 대한축구협회와 함께 서울광장과 광화문광장에서 거리응원전을 개최한다고 밝혔습니다.
거리응원전 일정(사진=서울특별시 문화 관광 체육 디자인 홈페이지 캡처)응원전은 스웨덴전이 있는 18일 밤 9시, 멕시코전이 있는 24일 밤 12시, 독일전이 있는 27일 밤 11시 등 조별리그 3경기에 맞춰 열리며, 16강 진출 시 추가 행사도 예정되어 있다고 전했습니다.

경기 3시간 전부터는 월드컵 응원가 콘서트와 월드컵 영상 상영 등 사전행사를 시작하고, 초청 가수 레오&세정·설하윤·박명수 등 경기당 6~7팀의 가수들이 무대를 꾸며 분위기를 고조시킬 것으로 예상됩니다.
거리응원전 교통 연장 운행 일정(사진=서울특별시 문화 관광 체육 디자인 홈페이지 캡처)멕시코전과 독일전의 경우 심야에 경기가 종료돼 지하철과 버스 막차 시간을 연장하는 등 특별운행을 할 것이라고 서울시는 밝혔습니다. 

서울시는 거리응원에 시간에 맞춰 영동대로를 통제하고, 세종대로도 버스회사에 행사 내용 및 임시 통제 가능성을 통보해 사전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 밝혔습니다.

또, 서울광장과 광화문광장 일대 도로는 아직 통제 계획이 없지만, 당일 안전관리에 필요하면 일부 통제될 수도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번 거리응원전 관련 부가 정보는 서울특별시 문화관광체육디자인 홈페이지 체육 소식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뉴스 픽'입니다.

(사진=서울특별시 문화 관광 체육 디자인 홈페이지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