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서울 연평균 미세먼지, 도쿄·런던·파리의 '2배 이상'

홍지영 기자

작성 2018.06.10 08:19 수정 2018.06.10 09: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서울 연평균 미세먼지, 도쿄·런던·파리의 2배 이상
서울의 연평균 미세먼지(PM-10)와 초미세먼지(Pm-2.5) 농도가 일본 도쿄, 영국 런던, 프랑스 파리 등 외국 대도시의 2배 이상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10일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지난해 서울의 연평균 미세먼지 수치는 44㎍/㎥, 초미세먼지 수치는 25㎍/㎥였습니다.

작년 파리의 연평균 미세먼지는 21㎍/㎥, 초미세먼지는 14㎍/㎥였고, 미국 로스앤젤레스(LA)는 각각 33㎍/㎥, 14.8㎍/㎥였습니다.

2016년 통계를 보면 서울 연평균 미세먼지는 48㎍/㎥, 초미세먼지는 26㎍/㎥였지만, 같은 기간 도쿄는 각각 17㎍/㎥, 12.6㎍/㎥로 서울의 절반이 안 됩니다.

런던은 각각 20㎍/㎥, 12㎍/㎥로 역시 서울의 절반 미만이고 파리는 22㎍/㎥, 14㎍/㎥로 서울의 절반 수준입니다.

LA는 34㎍/㎥, 12㎍/㎥로 미세먼지는 서울의 약 3분의 2, 초미세먼지는 약 2분의 1 수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