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방탄소년단 측 "아마존 오배송 맞다…발매 전 배송"

SBS뉴스

작성 2018.05.18 13: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방탄소년단 측 "아마존 오배송 맞다…발매 전 배송"
방탄소년단(BTS)의 정규 3집 ‘LOVE YOURSELFE 轉 Tear’가 정식 발매 전 유출 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17일부터 SNS를 중심으로 방탄소년단 해외 팬들이 새 앨범 ‘LOVE YOURSELF 轉 Tear’의 수령 인증샷을 공개하기 시작했다.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정식 발매일은 18일 오후 6시로 예정대로라면 아직 팬들이 해당 앨범을 수령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정식 발매 전 방탄소년단의 앨범을 받아본 해외 팬들은 미국 아마존에서 앨범을 구매한 이들이다. 이는 정식 발매 전 앨범을 출고시킨 아마존의 배송 실수에서 비롯됐다. 빠른 배송을 위해 아마존이 확보하고 있던 물량이 미리 배송되는 사고가 발생된 것이다.

방탄소년단 측은 18일 SBS funE에 “아마존의 오배송이 맞다”라고 확인했다.

방탄소년단은 18일 오후 6시 음원사이트를 통해 정규 3집 ‘LOVE YOURSELF 轉 Tear’를 전 세계 동시 공개한다.

(SBS funE 이정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