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MB 첫 재판 방청권 응모 '미달'...이것이 MB 인기의 현 주소?

정형택 기자 goodi@sbs.co.kr

작성 2018.05.17 15:51 수정 2018.05.17 17:4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오는 23일 시작되는 이명박 전 대통령의 정식 재판을 앞두고 어제(16일) 서울중앙지법이 법정 방청권 추첨을 진행했는데, 응모 경쟁률이 1:1에 못 미쳤습니다. 법원은 대법정 전체 150석 중 일반인에게 할당된 좌석 68석 배정자를 뽑기 위한 응모 절차를 진행했으나 신청자가 45명에 불과해 추첨 없이 모두 방청권을 주기로 했습니다. 썰렁했던 현장을 영상으로 직접 확인하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