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풀영상] 김정은 만난 폼페이오 "트럼프 대통령 메시지 전달됐다" 북한 조선중앙 TV 영상 공개

정윤식 기자 jys@sbs.co.kr

작성 2018.05.10 16:42 수정 2018.05.10 16: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을 만났을 때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새로운 대안'을 가지고 대화를 통한 문제 해결에 관심을 보이는 것을 높이 평가했다고 북한 매체가 오늘(10일) 보도했습니다.

북한 조선중앙 TV는 오늘 오후 김 위원장과 폼페이오 장관의 전날 회동 내용을 담은 약 7분 분량의 영상을 방영했습니다.

조선중앙 TV는 "석상에서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은 김정은 동지께 도널드 트럼프 미합중국 대통령의 구두 메시지를 정중히 전달해 드렸다"고 언급했습니다.

조선중앙 TV는 이어 "최고 영도자(김정은) 동지께서는 트럼프 대통령의 구두 메시지를 전해 들으시고 대통령이 새로운 대안을 가지고 대화를 통한 문제 해결에 깊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 데 대해서와 조미(북미) 수뇌상봉에 대한 적극적인 태도를 취하고 있는 데 대하여 높이 평가하시고 사의를 표하셨다"고 전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새로운 대안'을 갖고 있으며 북미정상회담에 '적극적인 태도'를 취하고 있다는 언급은 이날 오전 조선중앙통신과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의 보도에는 없었던 내용입니다.

조선중앙 TV는 이날 폼페이오 국무장관의 평양 도착 장면 등을 보여준 영상 서두에서는 "조선반도(한반도)의 정세가 전례 없이 태동하며 격변해 가고 있는 2018년"이라며 "세계가 커다란 관심 속에 주시하는 역사의 시각이 바야흐로 도래하고 있다"고도 서술했습니다.

또 "온 세계의 초점이 앞으로 다가온 조미 수뇌회담에 집중되고 있는 시기 미합중국 국무장관 마이크 폼페이오와 그 일행이 5월 9일 우리나라를 공식 방문했다"고 밝혔습니다.

(영상 편집 : 이홍명, 출처 : 조선중앙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