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더불어민주당, 노원병 김성환·해운대을 윤준호 공천

민경호 기자 ho@sbs.co.kr

작성 2018.04.17 17: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더불어민주당이 6·13 국회의원 재보궐선거 서울 노원병 지역에 김성환 전 노원구청장을, 부산 해운대을 지역에 윤준호 부산시당 대변인을 단수 공천하기로 했습니다.

민주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는 어제부터 이틀간 후보자들을 대상으로 면접·서류 심사를 거친 결과 이같이 결정했다고 오늘(17일) 발표했습니다.

다른 지역은 경선을 벌입니다.

서울 송파을에선 송기호 전 민변 국제통상위원회 위원장과 최재성 전 의원이, 울산 북구에서는 이경훈 전 문재인 대선후보 울산 상임공동선대위원장과 이상헌 전 울산시당위원장이 경선합니다.

충남 천안갑에서는 이규희 전 천안갑 지역위원장과 한태선 전 참여정부 청와대 행정관, 전남 영암·무안·신안에서는 백재욱 전 문재인 정부 청와대 선임행정관과 서삼석 전 무안군수가 경쟁합니다.

광주 서구갑의 경우 전략공천지역으로 선정해 후보 공천을 전략공천위원회로 이관하기로 했습니다.

이 지역에는 박혜자 전 의원과 송갑석 광주학교 이사장이 공천을 신청햇습니다.

당 지도부는 사실상 박 전 의원을 염두에 두고 여성 인사를 추천하는 방침을 검토 중이지만 이에 대해 송 이사장이 강력히 반발하는 걸로 알려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