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서울 노원구 사립 여고서 '미투'…경찰 수사 중

배정훈 기자 baejr@sbs.co.kr

작성 2018.04.11 19: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서울 노원구 사립 여고서 미투…경찰 수사 중
서울의 한 사립 여자고등학교에서 교사가 제자를 성추했다는 미투 폭로가 나와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서울 노원경찰서는 서울 A여고 교사 B 씨에 대해 수 차례 학생들의 신체 일부를 만지는 등 성추행한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일부 인터넷 커뮤니티에 올라온 B씨의 성추행에 관련한 글에 대해서도 경찰은 수사를 마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B씨에 대해 강제 추행 등의 혐의로 송치했다가 검찰의 보강 수사 명령을 받고 다시 수사 중입니다.